연재

마르크스주의와 노동자혁명의 현실성

①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 ②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③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④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⑤ 마르크스주의와 여성해방.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⑥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한다” ⑦ <자본> 1 – 자본주의 사회의 비밀, 잉여가치 ⑧ <자본> 2 - “자본주의는… Continue reading 마르크스주의와 노동자혁명의 현실성

연재

한쪽에는 부의 축적, 다른 한쪽에는 빈곤의 축적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을 맞아 마르크스주의 핵심사상을 연재 기사로 다루고 있다. ①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 ②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③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④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⑤ 마르크스주의와 여성해방.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⑥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한다” ⑦ <자본> 1… Continue reading 한쪽에는 부의 축적, 다른 한쪽에는 빈곤의 축적

연재

“자본은 온몸에 피와 오물을 흘리며 등장했다”

①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 ②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③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④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⑤ 마르크스주의와 여성해방.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⑥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한다” ⑦ <자본> 1 – 자본주의 사회의 비밀, 잉여가치 ⑧ <자본> 2 - “자본주의는… Continue reading “자본은 온몸에 피와 오물을 흘리며 등장했다”

연재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을 맞아 마르크스주의 핵심사상을 연재 기사로 다루고 있다. ①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 ②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③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④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⑤ 마르크스주의와 여성해방.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⑥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한다” ⑦ <자본> 1… Continue reading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연재

여성억압의 뿌리를 파헤친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을 맞아 마르크스주의 핵심사상을 연재 기사로 다루고 있다. ①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 ②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③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④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⑤ 마르크스주의와 여성해방.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⑥ “노동자해방은 노동자 스스로 쟁취해야 한다” ⑦ <자본> 1… Continue reading 여성억압의 뿌리를 파헤친 ‘가족, 사유재산, 국가의 기원’

연재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6.13 지방선거 민주당 압승이 보여주듯, 여전히 많은 노동자가 문재인 정부에 희망을 걸고 있다. 그러나 역사가 보여주듯, 노동자의 진정한 희망은 모든 자본가정부에 대한 환상을 거두고 진짜 노동자정부를 세우는 데 있다. 1870년 프랑스-독일 전쟁을 계기로 파리 노동자들이 왕정을 거부하고 공화제를 선포했다. 그러자 프랑스 자본가계급은 독일에 굴욕적으로 항복한 뒤, 파리 노동자들에 대한 자본가들의 독재체제를 건설하려 했다. 이에 맞서… Continue reading 노동자의 희망은 어디에 있는가? — 문재인 자본가정부 대 노동자정부 파리꼬뮨

연재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영화 <청년 마르크스>가 보여주듯, <공산당 선언>은 1848년 1월 마르크스가 29세, 엥겔스가 27세에 공동으로 작성한 글이다. 170년 전에 작성됐지만, <공산당 선언>은 여전히 생명력이 넘친다. “현대 국가는 자본가계급의 집행위원회” 문재인정부가 등장했을 때, 유시민은 보수 세력의 공격으로부터 새 정부를 방어하는 “진보 어용 지식인이 되겠다”고 선언했다. 국가를 ‘정의 실현의 도구’로 간주하고, 문재인 정부가 정의를 실현해가고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그런데… Continue reading 여전히 생명력 넘치는 공산당 선언

연재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철학 혁명 딱 200년 전인 1818년 5월 5일, 칼 마르크스가 독일 트리어 시에서 태어났다. 그는 1836년에 베를린 대학에 들어가 ‘모든 것은 변한다’는 헤겔의 변증법 철학에 심취했다. 하지만 관념론자 헤겔은 신의 철학적 표현인 절대정신이 자연, 인간, 사회를 창조하고 변화시켜 왔다고 주장했다. 이에 맞서 포이어바흐가 ‘신이 인간을 만든 것이 아니라 인간이 신을 만들었을 뿐’이라며 유물론을 제창하자, 마르크스는… Continue reading 노동자계급 혁명가, 마르크스의 삶과 투쟁

연재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

올해는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이다. 전 세계 지배자들은 오랫동안 마르크스 사상을 ‘악성 종양’인 양 매도해 왔다. 하지만 반대편에서 노동자들은 마르크스 사상에서 엄청난 빛을 보았고, 강력한 힘을 얻었다. 왜 그랬을까? 앞으로 마르크스의 사상이 왜 노동자의 사상인지를 연재기사로 다룰 것이다. 유물론 마르크스 철학은 유물론이다. 유물론은 물질만능주의와는 전혀 관계가 없다. 유물론은 관념론의 반대말인데, 역사적으로 볼 때 정신에서 물질이 나왔다고… Continue reading 마르크스 철학은 왜 노동자의 철학인가?